토토사이트의 역사

토토사이트 보급의 역사

처음 토토사이트는 1996년에 처음 출현하고 제이차 세계 대전 이후 급속히 발달한 한국의 도박과 비교하고 역사가 얕은 것으로 말할 수 있습니다.

토토사이트의 진짜 시작은, 1994년에 영국 연방 회원국의 안티과가 처음 토토사이트 운영자에 정식 라이선스를 발급하는 법안을 통과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앤티가바부다는 지금도 많은 토토사이트 운영자가 라이센스를 취득하고 있는 인기국입니다.

1996년부터 마이크로 게이밍사 크리프토로짓크, 보스 미디어 등 지금은 대기업과 하는 소프트웨어 개발 먹튀검증사이트가 처음 토토사이트를 전개합니다.

1998년부터 지금은 수 1,000만엔 억 넘도 잡아라” 프로그레시브 잭팟 게임”이 탄생하거나 1999년에는 다른 도박꾼와 함께 플레이가 가능 멀티 도박꾼 테이블등이 출현합니다.

2000년에 들어가 생중계 게임이 도입되었습니다.

2010년에는 지금까지는 컴퓨터로 다운로드형에서만 못 놀 곳, 스마트 폰 태블릿에서 놀다운로드가 불필요한 브라우저형 카지노 게임이 탄생. 해외에서는 스마트 폰의 보급과 더불어 폭발적 인기를 자랑하며, 특히 유럽에는 본토 리얼 카지노 매출을 웃도는 정도입니다.

이 스마트 폰 대응이 토토사이트계에서는 시장 확대라는 의미에서는 하나 큰 전환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한편 한국에서는 2010년경보다 영어권에서 자란 흰색이 없어진 대형 카지노 게임이 한국어 대응 서비스를 시작하고 새로운 유별난 이용자에게 우선 보급이 시작되었습니다.

하나의 전환점으로, 2012년 3월에 토토사이트에서 한국인이 억 넘는 잭팟을 따냈다며 유명 잡지” 슈칸신초”에 기재된 것으로 유저를 단번에 높이고 비슷한 시기에 한국에서도 스마트 폰 태블릿에서 놀다운로드가 불필요한 브라우저형 카지노 게임이 한국어 대응되면서 한층 더 유저 수가 늘었습니다.

※”주간 신초”2012년 3월 15일자

지금은 폭발적으로는 이용자 수는 늘지 않지만 놀기 쉬우며 이기기 쉬움에서 꾸준히 사용자 수를 늘리고 이미 50만명 이상의 한국인 유저가 있다고 합니다. 참고로 전 세계에 4,000만명사용자가 있다고 합니다.

토토사이트 역사

안전성 확립의 역사

위 게임의 충실과 함께, 도박꾼 보호나 먹튀검증의 운영자를 배제하기 위한 규제 체제의 향상이나 감사 기준 구축 등 긴 세월을 지나 안전하게 안심하고 플레이 할 여건이 마련되어 갑니다.

토토사이트의 창설 당시 승리금 미납이나 부정 조작 등을 하는 휘장이 없는 악덕 업자가 존재하고 있었지만, 도박의 부정 단속, 도박꾼 보호라는 규제 체제 감사 기준이 강화되면서 현재는 안전 기업이 운영하는 토토사이트가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법 인식이 달콤한 위법성이 높은 기업과 승리금 미납 소문도 선다것도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결국 그런 토토사이트는 사라지지만, 이기고 도망 가는 것 받을 수도 있습니다.

제가 소개하는 토토사이트는 모두 운영 먹튀검증사이트의 간부 분들 중개 먹튀검증업체 사장과의 협의에 소개하고 모두 본사가 상장하고 있다 등 안전 기업이 운영하는 만큼 자신감 있게 소개하지만 다른 토토사이트에서 놀때는 나름대로 탐색할 필요가 있습니다.

결국 건전한 기업 밖에 오래 살아남지 못한다는 자연 도태의 안에서 안전성·공평성이 확립되고 지금은 유럽 각국, 미국 내의 토토사이트 합법 주를 비롯한 호주, 캐나다 등에서 일상적으로 놀고 있는 엔터테인먼트의 하나가 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최근에는 주식 시장에 상장하는 기업도 늘어나면서 토토사이트를 둘러싼 2조 엔규모의 도박 시장은 많은 도박꾼에 지지되는 성장기에 들어왔습니다.

이런 큰 업계에 관해서 한국에서는 별로 들을 기회가 없는 것이 신기한데 사실은 오늘날에는 런던 주식 시장과 NASDAQ에서 수많은 토토사이트와 온라인 도박 먹튀검증업체가 상장하고 있습니다. 몇몇 상장 기업의 예를 기재합니다

  • 32Red PLC (32 붉은 카지노 운영 먹튀검증사이트)
  • Bwin.Party Digital Entertanment Plc (파티 카지노 운영 먹튀검증사이트)
  • 888 Holdings PLC (888카지노 운영 먹튀검증사이트)
  • Playtech (대형 카지노 게임 먹튀검증업체)
  • Betfair (Befair종합 도박 사이트 운영 먹튀검증업체)

※사실 통신사 먹튀검증업체로 유명한 소프트 뱅크가 “Betfair”의 23%를 소유하고 있습니다.

또 토토사이트 운영 먹튀검증사이트는 스포츠 팀의 스폰서십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습니다. 축구를 좋아하는 사람은 사실 모르는 사이에 온라인 도박 먹튀검증사이트 로고를 봤다고 생각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Betfair

레알 마드리드:Bwin.Party Digital Entertanment Plc

토트넘 홋스퍼:Mansion Limited

애스턴 빌라:32 Red PLC(2006-2008)

세비ー야 FC:888 Holdings PLC(2006-2008)

풀럼 FC, 에드먼턴, 오이라즈(NHL), LA갤럭시 즈(MLS):Bodog

※맨체스터 유나이티드:Betfair

※레알 마드리드:Bwin

” 이렇게도 친밀하고 메이저이었다니 몰랐어!”이라는 사람도 많다고 생각합니다.

자신도 처음 토토사이트에 만났을 때는 설마 상장 기업이 하는 정직하고 정비된 업계인지 몰랐습니다.

현재는 인터넷상에서 플레이할 수 있다는 특성상 세계 중 많은 도박꾼가 참가하고 있으며 그 수 무려 4,000만명 이상이라고 합니다.

한국에서도 2011년경부터 대형 토토사이트 기업의 본격적 참가에 의해서 현재는 50만명 이상의 도박꾼가 있다고 합니다.

한국 상륙시처럼 폭렬적으로는 이용자 수가 늘지 않고 있지만 한국에서도 서서히 사용자 수를 늘리고 있는 토토사이트.

앞으로 토토사이트가 한국에서 어떻게 변화하고 성장하는지 궁금하군요.

어쩐지 소프트 뱅크가 관련되어 있을 것 같은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